공룡이 뭘까?

너 공룡 맞어? by 루스님

예전에
'龍'자만 들어가면 모두 공룡??이란 글이 이오공감에 올라가면서 '일반인들이 보는 신문임을 생각할 때 애교로 봐주실 수 있지 않았을까요?'란 루스님의 글을 읽은 적이 있습니다. 확실히 공룡이란 용어가 일반적인 용례와 학술적 정의가 상당히 다르다는 생각이 듭니다. 예전 새벽안개님께서 지적하셨던 원숭이(monkey)의 정의와도 일맥상통하는 얘기가 아닐까 생각합니다. 사실 이는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닌 듯합니다. 실제 외국에서도 dinosaurs란 용어를 상당히 포괄적인 의미로 쓰는 듯합니다. Holtz 박사의 Dinosaurs란 책 내용을 잠시 인용하면 이렇습니다.

Many people (including some scientists!) are confused about what is or isn't a "dinosaur." They think that flying pterodactyls or fin-backed Dimetrodon or seagoing plesiosaurs or woolly mammoths are dinosaurs. THEY ARE WRONG!

위 내용을 읽어보면 우리보다 심각한 것 같더라고요. :) 심지어 매머드까지도 공룡이라 생각한다고 하니 말입니다. :) 어쨌든, 공룡과 관련한 몇 가지 정의를 생각해봤습니다.

ⓐ 화석으로 나타나는 거의 대부분의 척추동물과 일부 현생동물로 , 공룡 뿐 아니라 어룡, 장경룡, 모사사우루스류를 비롯한 해양파충류, 바다거북, 익룡, 페름기의 반룡류(포유류형 파충류)인 디메트로돈, 다수의 수궁류(포유류형 파충류)악어, 코모도용, 투아타라, 이구아나 등

ⓑ ⓐ보다는 작은 범위이며, 공룡, 어룡, 장경룡, 익룡 등

ⓒ 중생대 트라이아스기 말(약 2억 3천만 년 전)에서 백악기 말(6,500만 년 전)까지 육생 생태계를 지배했던 지배파충류의 무리

ⓓ 조반류인 이구아노돈과 용반류인 메갈로사우루스의 가장 최근 공통조상(MRCA) 과 그 후손들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뜻은 안타깝게도 ⓑ인 것 같습니다. 대개의 대중매체에서 그렇게 사용하는 듯합니다. 그리고 ⓐ는 보다 확장된 표현으로 공룡과 계통이 아주 먼 단궁류인 포유류형 파충류까지 포함되며, 악어, 이구아나, 투아타라, 그리고 코모도용 등까지를 아우른답니다. :) 아우라가 느껴지지 않습니까? :) 문제는 이 표현도 TV를 비롯한 신문에서 심심치 않게 등장한다는 겁니다. 그리고 ⓒ는 전통적인 공룡의 학술적 정의입니다. 그리고 이 표현은 과학관련 서적이나 관련 잡지 등에서 사용합니다. 그런데 이 표현에도 빠진 것이 있는데, 그건 바로 조류입니다. 그리고 이 조류까지도 아우르는 분기학적인 정의가 바로 ⓓ에 해당합니다. ⓒ는 ⓓ의 정의에 비조류성 공룡(non-avian dinosaurs)로 포함됩니다. 그리고 엄밀히 말한다면 ⓐ, ⓑ, ⓒ가 dinosaurs였다면, ⓓ는 Dinosauria에 해당하는 듯합니다.

루스님께서 애교로 봐줄 수 있는 범위로 말씀하신 것이 바로 ⓐ나 ⓑ의 범위 - ⓑ에 가까운 - 인 듯합니다. 사실 저도 지금 읽어보니 굉장히 딱딱하게 표현했다는 느낌이 들더군요. 물론 전 학술적인 잣대로 얘기했던 겁니다. 그리고 대중에게 읽히는 신문이지만 과학기사로 나온 것이기에 학술적인 잣대로 얘기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그 생각은 여전히 유효합니다. 만약 신문의 다른 면에서 공룡과 관련한 글이 나왔다면 저 역시 ⓐ나 ⓑ의 정의로 볼 수 있었으리라 생각합니다. 조모선일보를 까고자 하는 글이 아니었는데, 당시 이오공감에 추천되면서 추천평의 대부분이 '역시 조*일보'란 뉘앙스 일색이라 당황했던 기억이 납니다. 흑...

어쨌든, 확실한 것은 우리나라를 비롯한 동양 쪽에서는 龍이 들어가면 공룡이라 생각하고, 서양 쪽은 -saurs가 들어가면 dinosaurs라 생각하는 것이 일반적인 현상 같습니다. ㅠ.ㅠ

여러분께서는 어떤 정의를 사용하십니까?
▶ 우리는 공룡 ♬, 비행류 너마저...

by 꼬깔 | 2009/02/11 13:04 | 공룡 이야기 | 트랙백 | 덧글(31)

트랙백 주소 : http://conodont.egloos.com/tb/227010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나인테일 at 2009/02/11 13:14
저는 A가 좋습니다. 공룡책 뒷부분에 부록처럼 끼워져 나오는 매머드를 잃고 싶지 않습..(뭐 임마?)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2:57
나인테일님// 하하하 :)
Commented by organizer at 2009/02/11 13:19
"공룡"하면, '백악기'('쥬라기', '신생대'(?) ...) 같은 이상한 이름의 지질 시대에 살았었고, 그 이후에는 화석으로만 발견되는 무리를 가리키는 표현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
학술적으로 따지면야... 일반인들이 제대로 알고 있는게 뭐가 있을까요...ㅠㅠ ;;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2:58
organizer님// 그렇겠죠? :) 말씀처럼 학술적으로 따지면 그렇겠습니다. 흑...
Commented by 메가랍토르 at 2009/02/11 13:30
일딴 일반인들은 파충류면 다공룡이죠..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2:58
메가랍토르님// ㅠ.ㅠ
Commented by Lee at 2009/02/11 13:58
저야 물론 분류학적으로 엄밀하게 정의하는 걸 좋아하긴 합니다만..그거야 제 생각이고 일반인들이 알기 쉽게 공룡이란 뭐다 하고 간결하게 정의 내리는 작업을 하는 것도 의미가 있을 거 같습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2:59
Lee님// 사실 딱히 공룡이 무엇이다라고 정의내리는 것이 쉽지 않은 것 같아요. 분기적인 정의가 명료하긴 하지만요. :)
Commented by 아브공군 at 2009/02/11 14:03
저도 B로 알고 있었는데.....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2:59
아브공군님// 그러셨군요. :)
Commented by 위장효과 at 2009/02/11 15:16
저도 예전에는 B였다가 애 태어나고 나름 공부하면서 C...로...

그런데 1970-80년대 책들만 해도 관련서적에서 사용하는 정의가 B쪽이었으니까 그쪽으로 굳어져서 생각하게 됩니다. 아파토사우루스보다는 아직도 브론토사우루스라고 부르는 일이 종종있고, 모 만화의 영향으로 알로사우루스는 빨간 피부! 이렇게 생각하고 있고 말입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3:00
위장효과님// 와~ 아이가 위장효과님을 하하하 :) 말씀처럼 여전히 브론토사우루스란 이름이 나오지요. :)
Commented by Mizar at 2009/02/11 17:24
개인적으로는 웬만한 사람들은 '고대에 살았던 대형 도마뱀 형태의 동물은 죄다 공룡'으로 알고 있지 않나 싶습니다. 그나마 요즘엔 어룡이라던지 익룡은 공룡이 아니라는 것이 알려지고 있는것 같더군요.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3:01
미자르님// 그런 것 같습니다. 사실 사우리안이란 녀석이 본래 단계통을 정의한 것도 아니었으니까요. 말씀처럼 그래도 요즘은 익룡과 어룡을 배제하는 분위기이긴 하더라고요. :)
Commented by 새벽안개 at 2009/02/11 18:16
제도 꼬깔님의 교육을 받기전에는 중생대 대형 파충류는 다 공룡인줄 알았죠. 공룡은 알겠는데 파충류는 요즘 계통연구 결과가 나오니까 머리속이 더 복잡해 집니다. 파충류는 계열별로 DNA 서열 차이가 많이 있을 것이 예상되네요. 게다가 조류와 포유류도 측지적 개념으로 나누어야 하고. 아이구 머리야~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3:02
새벽안개님// 그렇지요. 그러다보니 전통적인 분류의 문제가 생겼고, 딜레마가 있는 듯합니다. 분기론적으로 본다면 확실히 파충류란 용어보다는 양막류가 적절하지 않을까란 생각도 들고요. 뭐 요즘은 Reptilia란 표현보다는 Sauropsid와 Theropsid란 표현을 쓰니까요.
Commented by erte at 2009/02/11 20:29
꼬깔님의 교육을 받은 후에야 B에서 C로 바뀐 2人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3:02
erte님// 와~ 이거 기분 좋은데요? :)
Commented by 두막루 at 2009/02/11 21:38
주요 내용은 윗분들께서 잘 말씀해주셨으니 생략하고...

짤방의 비행류...ㅡㅡ; 실존하지도 않는게 공룡의 반열에 올라 있다니 OTL
하긴, 龍도 공룡이죠. 공룡은 현실을 초월해서도 존재하는 것입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3:03
두막루님// 하하하 비행류는 제가 슬쩍 짤방으로 크크크
Commented by 고르헥스 at 2009/02/11 21:46
전 처음부터 운좋게 C 였습니다.
보는 책들마다

'얘들 공룡 아님 공룡은 땅에서 걸어댕김, 또 기어댕기지도 않으며 용반조반만 있음 OK?'

라고 적혀있던 덕에 말이죠.
대신 복원형태나 크기는......(스테고사우루스 최대 길이가 13m인줄 알았던 사람입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1 23:03
고르헥스님// 그러셨군요? :) 사실 그렇게 시작하는 것이 쉽지 않으니까요. :)
Commented by Flux한아 at 2009/02/12 01:21
비행류 너마저...ㄷㄷㄷㄷ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2 02:11
Flux한아님// 크크크
Commented by 루스 at 2009/02/12 01:46
저도 최근까지 공룡의 정의를 b로 알고 있었는걸요. 브론토사우루스를 아파토사우루스라고 부르는 건 왠지 어린 시절의 로망을 잃어버리는 듯한 느낌이 들 정도구요. ㅎㅎㅎ

그래도 매머드나 코모도룡의 경우는 뭐임마라는 생각이 듭니다. :D

비행류는............ 살스부르그 자연사 박물관의 비행류 전시를 다시 보고 싶을 뿐...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2 02:12
루스님// 아~ 1년 9개월만의 트랙백입니다. :) 말씀처럼 역시 브론토사우루스의 로망이 아파토사우루스를 멀리하게 됩니다. :) 매머드는 정말 안습인데, 코모도용은 의외로 많은 사람이 흑...
Commented by 원래그런놈 at 2009/02/12 11:48
ccc??? 그나저나 비행류는... 도대체 뭔지? 그래도 코모도는 코모도드래곤이니.....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2 12:36
원래그런놈님// 아하~ 비행류는 제가 걍 떡밥으로 (야...)
Commented by 메가랍토르 at 2009/02/12 14:26
저는 공룡과 익룡,장경룡 등 고대파충류 감별법을 유치원시절에 알았는데 말입니다..(퍽!! 자랑아닙니다:)

그런데 디메트로돈이 포유류형 파충류라는것을 알았던 시절은..4~5학년......
Commented by 꼬깔 at 2009/02/12 16:19
메가랍토르님// 오~ 굉장히 빨리 깨달으셨네요. :)
Commented by 구이 at 2009/02/13 18:18
모여있는 사진에서는 공룡이 없다는 걸 느꼈답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