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윙에 올라온 질문 - 공룡은 온혈성인가?

오랜만에 레드윙에 접속하니 미니메일이 하나 왔더군요. 질문 내용은 공룡의 온혈성과 관련한 것이었습니다. 간단한 것이면 바로 포스팅해서 올리려 했지만 그리 쉽지 않은 내용인지라 시간 관계상 - 지금 나가봐야 하거든요. ㅠ.ㅠ - 일을 좀 보고 와서 올려볼 생각입니다. 그런데 사실 동물의 체온 조절 체계를 단순히 온혈성과 냉혈성으로 구분하는 것 자체가 의미가 없는 일이라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온혈성의 의미를 어떻게 정의하느냐에 따라 답이 달라질 수 있는 부분이기도 하고요. 또한, 직접적인 증거보다는 간접적인 증거를 바탕으로 공룡의 생리적인 부분을 추론해야 하기에 여러 의견이 존재할 수밖에 없어 보입니다.

단지 한 가지 확실한 것은 공룡 체온은 분명히 주위 온도보다 높았을 것이고 중생대의 기후가 지금보다 따뜻했다는 것을 감안한다면 피 자체는 따뜻했을 겁니다. :) 그럼 나중에 끼적여보겠습니다.

P.S.) 아... 그리고 사실 꿈과 관련해서는 낚을 의도가 전혀 없었던 것은 아닌 것이 아니고 아니라 아니고 아니... 죄송합니다. 그래도 전 정말 깨어나면서 그렇게 행복했던 적이 없었던 것 같습니다. :)

by 꼬깔 | 2009/11/23 16:12 | 공룡 이야기 | 트랙백 | 덧글(23)

트랙백 주소 : http://conodont.egloos.com/tb/248116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사상 at 2009/11/23 16:35
어릴때 책에서 읽은 바로는
이때까지는 공룡이 냉혈동물이라는 이론이 지배적이었지만
새롭게 발견되는 증거들로 인해서 온혈동물이라는 이론이 대두대고 있다.
정도로 봤었던것 같군요.

지금은 어떻게 보고 있을지 궁금하네요.
포스팅 기대하고 기다리겠습니다 +ㅁ+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6
사상님// 앗! 너무 큰 기대를 하시면 아니되옵네다. :)
Commented by 새벽안개 at 2009/11/23 16:47
그래도 닭은 피가 뜨겁고 악어는 차가우니 공룡들을 그 사이에 위치시켜야 하지 않겠습니?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6
새벽안개님// ㅋㅋ
Commented by Allenait at 2009/11/23 17:15
저도 어디선가 공룡이 온혈동물이라는 이야기를 들어봤었습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6
Allenait님// 어떤 의미에서는요. :)
Commented by 초록불 at 2009/11/23 17:34
전 그 이야기를 마이클 크라이튼의 쥬라기공원에서 처음 보았던 기억이...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6
초록불님// 맞습니다. 크라이튼이 쥐라기 공원에서 충격적인 주장을 선보였지요. :)
Commented by asianote at 2009/11/23 17:59
사실 온혈동물, 냉혈동물이 어디 있습니까? 정온동물, 변온동물이겠지.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7
asianote님// 그게 참 쉽지 않은 개념이더라고요. :)
Commented by 네비아찌 at 2009/11/23 20:05
망작 영화 "고질라"에서는 심지어 고질라가 냉혈동물이라 열추적 미사일에 조준이 안된다는 망발까지 나왔었지요^^;
Commented by 트로오돈 at 2009/11/23 23:45
그거 원작에서는 아예 서지도 못하는 체중이기까지 했죠 ㅋ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7
네비아찌님// 아아아... 뱀은 어떻게 냉혈인 개구리를 잡아 먹을까요? ㅠ.ㅠ
Commented by asianote at 2009/11/23 20:43
아, 꼬깔님이 의문 제기한 수능문제 이중정답 인정됐더군요. 휴, 정말 대단하십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7
asianote님// 그렇게 되었더라고요. :)
Commented by 유리아빠 at 2009/11/23 23:00
저는 한때 지구를 지배했던 그 들이 사소한 기후 변화에도 적응못하고 사멸된 그런 존재는 아니었을 거란 막연한 상상을 하게 됩니다.

아주 비과학적이고 대충 때리는...식의 사고라지요. ^^



그 동안 잘 지내셨죠? (이렇게 제 존재를 까먹지 않고 전달하는. ㅎ)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01:47
유리아빠님// ㅋㅋㅋ
Commented at 2009/11/24 03:32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10:46
비공개님// 할 말이 없는 수준인데요? :)
Commented by at 2009/11/24 09:17
이건 문외한인 저두 여기저기서 본 정돈데요. 부분적 온혈(날라다니거나 남극지역이거나) 이런갑다 했는데. 어쨌든 포스팅 기대합니다. 그긴 댓글에 일일이 답글을. 넘 따뜻하시다앙.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4 10:46
룜님// 감사합니다. :)
Commented by goldenbug at 2009/11/25 14:30
빨리 작성해서 보여주시길~ ^^
제가 요즘 <쥬라기공원> NG열전을 쓰려고 하는데, 공룡에 관련된 부분을 건너뛸 수 없어서요. ^^
보고서 작성할까 합니다. ㅎㅎㅎ
Commented by 꼬깔 at 2009/11/25 14:37
goldenbug님// 어머머~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