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악어의보행방식

악어의 보행 방식


흔히 악어하면 파충류가 떠오르며 느릿느릿한 걸음걸이가 떠오릅니다. 그러나 생각보다 악어는 활동적인 동물이며, 그 조상 역시 2족 보행으로 빠르게 다니던 빠른 동물이었습니다. 일반적으로 악어의 보행 방식은 4가지 정도로 나뉘는데, 짤막하게 살펴볼까 합니다.

★ belly run
☞ 강둑 근처에서 물 속으로 빠르게 들어갈 때 사용하는 보행 방식입니다. 썰매를 배에 깔고 달리는 것처럼 배를 깔고 뒷다리를 이용해 움직입니다. 빠르게 물 속으로 달아날 때 사용합니다. 보통 시속 10km 정도의 속도를 낼 수 있다고 합니다.

★ sprawling
☞ 평상시 느릿느릿 걸을 때의 보행 방식입니다. 코모도 왕도마뱀처럼 상완골과 대퇴골이 측면으로 나와 다리가 호를 그리면서 걷는 방식입니다. 일반적인 파충류의 보행 방식이지요.
 
☆ high walk
☞ 비교적 짧은 거리를 빠르게 움직일 때 사용하는 보행 방식입니다. 몸 아래 쪽에 다리를 놓아 달리는 방식입니다. 비교적 빠르게 걷거나 짧은 거리를 달릴 때 사용합니다. 앨리게이터 악어(alligatorids, 앨리게이터, 카이만 등)나 크로코다일 악어(crocodylids, 나일 악어, 바다 악어 등) 등은 시속 30km에 육박할 정도의 속도로도 이동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악어가 물 밖으로 나왔을 때는 도망가는 것이 최고라는 거지요. 자칫 잘못하면... ㅠ.ㅠ 악어의 이런 이동 방식을 흔히 반직립(semi-erect posture) 보행이라 합니다.
 
그러나 현생 악어 중 가비알 악어(gavialids)는 이런 방법으로 이동할 수 없다고 합니다. 사실상 현생 악어 중 가장 물 속 생활에 적응한 녀석들이 바로 가비알 악어니까요.
☆ galloping
☞ 비교적 작은 악어 - 호주의 존스톤 악어(Crocodylus johnstoni) - 가 위협을 느낄 때 빠르게 이동하는 방식입니다. 말 그대로 껑충껑충 뛰는 것처럼 달리는 방식입니다.

나중에 시간이 되면 악어의 기원에 대해 얘기해볼까 합니다. 현생 악어와 관련한 글은 예전에 올렸던 적 - 악어의 분류- 이 있으니 심심풀이로 읽어보시면 될 듯합니다. 악어는 새를 제외하고 가장 공룡과 닮은 녀석이며, 당연히 새와 유전적으로 가장 가까운 녀석이라 할 수 있습니다.

Reference:
1. Michael J. Benton (2004) Vertebrate Palaeontology, Wiley-Blackwell. 232-235.

by 꼬깔 | 2009/10/24 12:40 | SCIENTIA | 트랙백 | 덧글(33)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