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은서생물학

미지의 바다괴물??

“미지의 대형 바다 괴물 존재해, 곧 발견” 영 과학자들 주장

"미지의 대형 바다 괴물 존재해, 곧 발견"이란 자극적인 기사를 보고 클릭했습니다. 팝뉴스란 것과 영국발이란 것이 찜찜하긴 했지만요. :) - 개인적으로 느끼기에 영국발 기사가 꽤 뻥이 심한 것이 많았던 것 같아서요. ㅠ.ㅠ - 아무튼, 제목으로 낚는데는 성공한 셈이군요.

출처가 궁금해서 RoyalHolloway Univ. of London의 보도자료를 찾아봤습니다. 그랬더니, 있더군요. :) 그나저나 정말 뭔가 베일에 가려져 있으면 '바다괴물'의 호칭을 얻는 것이로군요. ㅠ.ㅠ

What lies beneath: new sea-serpents waiting to be discovered

도대체 어떤 근거로 이런 발표를 했는지 궁금해서 읽어봤는데... 통계분석과 목격담을 바탕으로 추론한 것 같네요. 그래서 가능한 체형의 포유동물을 예측한 듯합니다. 기본적으로 3가지 형태를 예측했네요.

Merhorse형
바다뱀형
Tizheruk형

예측한 녀석들은 모두 기각류라 불리는 바다사자, 바다표범과 닮은 녀석들이라고 합니다. 확실히 바다에는 아직 발견되지 못한 해양포유류가 있을 거는 같습니다. 그러나 고래와 달리 기각류가 과연 완전하게 물 속에 적응해 심해 생활을 했을까란 의문이 들긴 하네요. 만약 그렇다면 기각류와는 조금 다른 분류가 되어야 하지 않나 싶기도 하고요.

사실 팝뉴스에 이런 내용이 나와 뒤적이게 되었습니다.

'바다 괴물'로 불리는 장경룡과 같은 긴 목을 지닌 대형 바다 생물이 실제로 대양에 서식하고 있을 것이라는 게 연구팀 관계자의 설명이다. 종종 해외 언론의 지면을 장식하는 '바다 괴물'이 조만간 과학적으로 설명될 것이라고 연구팀은 내다 봤다.

뉘앙스가 해양파충류나 정말 플레시오사우루스를 닮은 녀석이 발견될 것이란 것으로 느껴져 '정말 저런 얘길 한거야?'란 생각에 확인했지요. ㅠ.ㅠ 결론은 대형 기각류의 존재를 예상한 것이네요. 아무튼, 바다괴물은 영원히 쉬지 않는 떡밥일 듯합니다. 정말 저렇게 길쭉한 형태의 기각류가 발견되는지 지켜봐야겠습니다. 그나저나 상상도 속의 세 녀석은 너무 닮지 않았나요? 크기와 머리 모양만 다른 것 같아요. :)

by 꼬깔 | 2009/03/27 22:39 | SCIENTIA | 트랙백 | 덧글(20)

등록된 포스트가 없습니다.
[새글쓰기] 메뉴를 눌러 새로운 포스트를 올리시기 바랍니다.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