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학명표기

火星에서 온 개미, Martialis heureka

열매흉내개미, 화성개미, 12만년전 박테리아...2008년 발견 생명체들
와이어드 선정 2008 ‘신종 생물체’ 베스트10

지난 9월 새로운 개미인 Martialis heureka와 관련된 보도가 있었습니다. 학명이 특이해서 기억합니다. 이 개미는 E.O. Wilson이 발견한 팀에게 '생긴 것이 마치 화성에서 온 녀석 같다.'라고 농담삼아 한 말이 학명이 되었다고 합니다. :) 학명의 뜻이 재밌습니다.

Martialis - L. Martialis, from Mars
heureka - Gr. εὓρηκα, I've found it.


속명은 '화성에서 온 (개미)', 종명은 '유레카'쯤 되겠군요. 결국 '화성에서 온 개미를 발견했다!!'쯤 될까요? :) 아무튼, 학명이 특이했습니다. 물론, 이름 뿐 아니라 실제 아주 중요한 위치의 개미입니다. 지금으로부터 약 1억 2천 만 년 전 현생 개미의 모든 아과(Subfamily)와 분기된 자매군(sister clade)의 후손이라고 하니까요. 말벌로부터 개미가 분기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분기된 분기군이라고 하니, 모든 개미 공통조상에 아주 가까운 녀석이라 할 수도 있겠습니다. 색깔이 창백한 편이며, 체형은 말벌과 비슷하고, 지하에 살며, 시각은 상실한 종이라고 합니다. 물론, 그렇다고 모든 개미의 공통조상이 장님이고, 지하에 살았다는 얘기는 아닙니다. 아~ 물론 이 녀석이 화성에서 온 것도 아닙니다.

각설하고 위에 링크한 뉴스에서 이 녀석들을 '마르티알리스 호이레카'라고 소개를 했더라고요. 처음에는 '호이레카'가 뭘까 궁금했는데... 그렇습니다. 헤우레카를 '호이레카'로 표기한 겁니다. ㅠ.ㅠ 그렇다면 유레카는 '오이레카'일까요? :) eureka와 관련해서는 예전에 쓴 글이 있으니 참고하세요.


아르키메데스는 Eureka를 어떻게 발음했을까?

그런데 관련기사에서 또 재밌게 표현한 것은 길이가 10cm 밖에 되지 않는 뱀 - 지렁이처럼 생겼죠? - 인 Leptotyphlops carlae의 표기입니다. :) 이 녀석의 학명 etymology는 대략 이럴 것 같습니다.

lepto - Gr. leptos (λεπτος, small)
typhl - Gr. typhlos (τυφλος, blind)
ops - Gr. ops (ωψ, face, eye)

carlae - Carla Ann Hess의 이름

'Carla's small blind (snake)'쯤 되겠군요. 그런데... 이렇게 표기했습니다.
’레프토타이프로프스 카레’(Leptotyphlops carlae)라는 이름을 가진 이 뱀은 지금까지 알려진 3100여종의 뱀 중 가장 작은 뱀인 것으로 알려져 주목을 받았다.

표현은 스파게티 면발과 비슷한 굵기라 했는데, 아무래도 백세카레면과 비슷한가 봅니다. (야...) 가끔 학명을 우리말로 표기한 것을 보면 재밌습니다. :) 물론 저라면 '렙토티플롭스 칼라이'라고 표기하겠습니다. :) 아무튼, 앞으로는 carlae가 카레가 되고, heureka가 호이레카가 되는 것과 같은 일은 없었으면 합니다. ㅠ.ㅠ

by 꼬깔 | 2008/12/27 01:53 | SCIENTIA | 트랙백 | 덧글(23)

학명을 우리말로 어떻게 표기할까?

예전에 어떤 분께 질문받았던 내용입니다.

공룡의 이름들이 통일되지 않아서인지,
여기저기서 부르는 이름들이 헷갈리네요.
랩터인지 랍토르인지, 아르카이오인지 아카에오인지;

벨로시랩터가 맞나요, 벨로키랍토르가 맞나요?

아카에오프레틱스, 아르카이오프테릭스, 아르케오프테릭스,
어떤 게 맞는 걸까요...가르침을 주세요.

확실히 별자리 이름도 그렇고 학명도 늘 표기의 문제가 따라다닙니다. 흔히 우리가 알파벳대로 읽는 것을 '일본식'이니 뭐니 하면서 경시하는 경향이 있지만, 실제 그렇지는 않습니다. 기본적으로 학명은 라틴어 혹은 라틴어화 된 용어입니다. 영어권에서는 영어식으로 읽는 경향이 있으나 - 당연하겠죠. - 영어권이 아닌 우리나라는 기본적으로는 '라틴어'발음에 가깝게 읽어주고 표기하는 것이 올바르지 않을까라 생각해봅니다. 라틴어발음과 관련된 글은 Scientia란 카테고리에 몇 개 올려놓은 것이 있으니 참고하시고요.

Velociraptor를 '벨로시랩터'라고 표기하는 것은 알레르기를 알러지 또는 앨러지라 표기하는 것과 별반 다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는 벨로키랍토르라 표기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시조새 역시 '아키옵테릭스', '아케옵테릭스'라 표기하기도 하지만 '아르카이옵테릭스'정도로 표기하는 것이 적절할 듯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학명 표기와 관련해서 어떤 표준화가 필요하지 않을까란 생각을 해봅니다. 읽는 것은 어떻게 읽어도 문제 지 않겠지만, 책과 논문에 표기할 때는 어떤 표준화가 필요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우리나라의 학명 표기는 영어와 라틴어 표기의 혼용이라 생각합니다. 개인적으로는 라틴어 표기를 원칙으로 하지만 이럴 때 어색한 것이 있긴 합니다. 대표적인 것이 바로 eu와 au, ps, pt, 그리고 x의 음가 표기인 듯합니다. 예전 '북해의 검치호랑이' 검토 때 송지영 선생님께서도 두 가지는 너무 어색해 당신의 표기를 썼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하셨답니다. 그건 바로...

Pseudailurus - 프세우다일루루스
Xenosmilus - 크세노스밀루스

그런데 이전의 책과 미국 생활을 하셨던 송지영 선생님께서는 이 두 가지는 정말 어색해서 "슈다일루루스"와 "제노스밀루스"로 표기하기를 바라셨지요. 개인적으로는 Australopithecus도 "아우스트랄로피테쿠스"로 표기하는 것이 역시 어색하게 느껴집니다. 그럼에도, 어떤 표준화는 필요한 것이 아닐까란 생각이 들고요.

얼마 전 메일을 통해 송지영 선생님께서는 이런 부분을 고생물학회지에 투고해보라는 권유를 하셨습니다. 고생물학회 회원이라면 누구나 투고할 수 있다고 권유하셔서 고민 중입니다. 고생물학회에는 친구를 통해 가입 부탁을 해놓은 상태고요. 아무튼, 같은 대상을 다르게 표기하지 않으려면 어떤 표준화는 분명히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나 그 표준화가 천문학회에서 내놓은 "허큘리스자리"와 같은 형태가 되는 것은 개인적으로 반대입니다.

by 꼬깔 | 2008/05/19 01:15 | SCIENTIA | 트랙백 | 덧글(15)

Alxasaurus를 우리말로 어떻게 표기할까?


내몽골에서 발견된 Therizinosauria인 Alxasaurus는 우리말로 어떻게 표기하는 것이 적절할까요?

1) 알륵사사우루스
2) 알샤사우루스
3) 알라샤사우루스

참고로 이 녀석의 이름은 내몽골의 Alxa Desert에서 발견된 녀석으로 그 지역 이름으로부터 유래했다고 합니다. 여러분 생각은 어떠십니까?

제 생각은 이렇습니다.

by 꼬깔 | 2008/04/12 23:54 | ΕΤΥΜΟΛΟΓΙΑ | 트랙백 | 덧글(12)

등록된 포스트가 없습니다.
[새글쓰기] 메뉴를 눌러 새로운 포스트를 올리시기 바랍니다.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