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Great_American_Interchange

파나마 지협과 GAI - 파나마 지협의 생성

파나마 지협과 GAI - 들어가는 말
▶ 2,000만 년 전
(출처 :
http://conodont.egloos.com/tb/2327212)

곤드와나로부터 떨어져 나온 후 남아메리카 대륙은 섬이었습니다. 그렇게 오랜 세월 다른 대륙과 교류가 없는 상태였었고, 지금으로부터 2,000만 년 전에도 남아메리카 대륙은 섬이었습니다. 그리고 이 시절엔 대서양과 태평양이 연결되어 대서양에서 태평양으로 강력한 해류가 흘렀다고 합니다. 그런데 이 때쯤 해양판인 코코스판이 카리브판 아래로 섭입하기 시작했고, 이런 섭입은 몇 백만 년 동안 지속되었습니다.
▶ 1,500만 년 전
(출처 :
http://www.tomgidwitz.com/main/32ef4160.jpg)

1,500만 년 전쯤, 코코스판의 섭입으로 말미암아 카리브판에 호상열도가 형성되었지만, 대부분 수면 아래 잠긴 상태였습니다. 그러나 지속적인 섭입으로 일부 섬은 수면 위로 드러나 북아메리아카와 남아메리카 사이에 호상열도가 생성되기 시작했습니다.
▶ 700만 년 전
(출처 :
http://www.tomgidwitz.com/main/344f4270.jpg)

좀 더 시간이 흘러 지금으로부터 약 700만 년 전, 지속적인 판의 섭입으로 대양저 일부가 밀려 올라가 융기가 되었고, 많은 섬이 수면 위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아직 완전하게 북미와 남미가 연결되지는 않았지만, 서서히 연결고리가 생겨나고 있었습니다. 이렇게 많은 섬이 드러나자 섬과 섬사이로 강력한 해류가 흘렀고, 해류는 주변을 침식시켜 퇴적물을 공급했고, 북미쪽과 남미쪽에서 지속적으로 퇴적물이 유입되어 섬과 섬 사이를 채우기 시작했습니다.
▶ 500만 년 전
(출처 :
http://www.tomgidwitz.com/main/345f4360.jpg)

그리고 500만 년 전, 많은 섬이 퇴적물의 퇴적으로 말미암아 연결되었습니다. 그리고 여전히 대륙으로부터의 퇴적물이 공급되었고, 남은 섬 사이 공간을 메우고 있었습니다. 그렇게 200만 년 정도의 시간이 흘렀고, 드디어 300만 년 전에 모든 섬 사이가 메워졌고, 파나마 지협이 그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 300만 년 전
(출처 :
http://www.tomgidwitz.com/main/346f4330.jpg)

이러한 파나마 지협의 생성은 태평양과 대서양을 갈라 놓았고, 더이상 대서양 쪽에서 강력한 해류가 태평양 쪽으로 흐르지 못했습니다. 파나마 지협에 가로막힌 대서양의 해류는 북상하면서 유럽 쪽의 평균 기온을 올렸습니다. 이 해류가 바로 멕시코 만류(Gulf Stream)입니다. 멕시코 만류의 생성으로 유럽의 평균 기온은 무려 10℃가량 상승했으며, 유럽의 기후가 온난해졌습니다. 또한, 태평양과 섞이지 못하는 대서양 해수는 이전보다 염분이 높아졋습니다.
▶ 현재의 모습
(출처 :
http://www.tomgidwitz.com/main/296f4800.jpg)

파나마 지협의 생성은 대륙의 기후를 변화시켰습니다. 그리고 몇 천만 년 동안 고립되었던 남아메리카 대륙은 드디어 북아메리카 대륙과 물리적으로 연결되었습니다. 그렇게 연결된 북미와 남미는 드디어 대규모 생태계 혼합이 시작되었고, - 이와 반대로 해양 생태계는 태평양 쪽과 대서양 쪽이 격리되었습니다. - 이를 Great American Interchange라 부릅니다.

by 꼬깔 | 2009/04/28 01:58 | SCIENTIA | 트랙백 | 핑백(1) | 덧글(36)

◀ 이전 페이지다음 페이지 ▶